힛짤

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코로나19 확진 펜싱 국가대표, 자가격리 어기고 여행

작성일 20-03-19 19:08 댓글 0건

페이지 정보

본문

19일 태안군에 따르면 대한펜싱협회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국제펜싱연맹(FIE) 그랑프리 여자 에페에 출전했다가 지난 15일 귀국한 국가대표 선수 8명에게 2주간 자가격리할 것을 권고했다.

하지만 A씨는 이를 무시하고 친구와 함께 지난 17일부터 1박 2일 일정으로 태안에 여행을 왔다.

A씨는 펜싱협회로부터 함께 국제대회에 출전했던 1명(울산 거주)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연락을 받고 18일 오후 3시 40분께 태안군보건의료원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이날 군청 브리핑룸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A씨 스스로 자가격리 권고를 준수했어야 했는데, 그렇지 못해 안타깝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없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국제대회 출전 후 귀국한 펜싱 여자 에페 국가대표 선수 중 A씨 등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를 제외한 나머지 2명은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태안군은 A씨가 묵었던 펜션을 긴급 방역 소독한 데 이어 이날 오전 A씨와 접촉한 펜션 주인과 편의점 점원 등 4명의 검체를 채취해 충남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검사 결과는 이날 오후에 나올 예정이다.

---------------------------------------------------------------------

아... 좀 자가격리 하라고 하면 말 좀 듣지

왜 여행을... 욕 밖에 안나오네요...


추천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hitjjal.com All rights reserved.